2017. 2. 13. 16:12

쌓여있는 초콜릿 더미

커피사러 자주 가는 가게에 갔더니

상점 중간에 초콜릿들이 왕창 진열

되어 있습니다.

이거 보면서 '아, 발렌타인 데이?'했는데

바로 내일이네요. 갑자기 초콜릿이 먹고

싶어졌습니다. 얼마전 페레로로쉐 많이

구입해서 맛있게 먹었는데.

'사진이 전하는 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 개가 왜이래~?  (0) 2017.02.20
앞으로 크게 될 녀석  (0) 2017.02.16
색맹 자가 테스트  (0) 2017.02.16
우뚝..!  (0) 2017.02.13
비만호 당뇨랑  (0) 2017.02.12
바라봄과 동시에 끝  (0) 2017.02.02
지옥에서 왔수다.  (0) 2017.02.02
2017년 2월 바탕화면 달력  (0) 2017.01.31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