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12. 7. 22:29

추워져서 좋은 점 하나


눈을 볼 수 있는 것도 있지만

크리스마스와 연말로 가면서

이런 분위기 느껴볼 수 있는

시간과 여유를.


집에 오다가 동네에 있는

교회 마당의 트리 장식을

보게 되었습니다.


이걸 보고 '우와~, 예쁘다'라고

생각한다면 십대 감성, '전기료

많이 들겠네'라면 연식이 쌓인

아재 마인드.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