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3. 21. 20:35

이것이 민심이자 국민들의 정서

그리고, 상식과 국민 정서에 배치되는

경찰과 검찰, 그리고 사법재판부 판사.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