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7. 23. 23:46

더울때 시원한 사진들

지난 주 일요일 비 많이 올때까지만 해도

올 여름 아직 안덥네 했더니 어제 조짐이

보이더만 오늘부터 갑자기 덥습니다.

초복은 약했는데 역시 중복과 대서는 이름값 합니다.

이럴때 시원한 사진을 보는 것도 좋죠.

'사진이 전하는 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황금색 금빛 노을지는 저녁시간  (0) 2019.08.01
더운데 시원한 사진들  (0) 2019.07.31
빗방울에 젖은 꽃잎들  (0) 2019.07.29
엉덩이가 토실한데  (0) 2019.07.25
1만 원  (0) 2019.07.22
동물들도 찍는 셀카  (0) 2019.07.16
아스팔트 갈라진 틈새로 자라난 풀들  (0) 2019.07.16
민망함이 밀려오는 순간 포착  (0) 2019.07.1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