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5. 12. 16:56

천벌받을 미쓰비시 계속 실패, 결국 이제는 한탄하는 상황

지들 잘못이나 분수 파악도 못하고 헛된 꿈만 꾸는 상황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