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 12. 9. 18:26

겨울철이나 특히 비오는 날 추천 국물요리 `오뎅탕`

요샌 날씨가 이랬다... 저랬다... 이랬다가 저랬다가 추웠다가 풀렸다가, 지 맘대로네요. 어제는 밤이 너무나도 포근해서 심야 산책을 즐겼지요. 마치 봄처럼 하나도 안 추웠다는. 너무나도 맑아서 밤하늘의 별자리 사진도 찍고. 그러다가 오늘은 흐리고 밤부터 비가 올 모양입니다.

겨울만 되면 요상하게 오뎅~이 땡기는 증상(?), 현상(?)이 있네요. 추운 날 길거리 지나가다 김이 나는 오뎅을 보면... ^^ 이번 주는 비가 계속 오지 싶은데 이런 겨울에 비가 올때 생각나는 국물요리로 `오뎅탕(어묵국)`이 좋습니다. 하도 오뎅이 입에 붙어서리 오뎅, 짜장, 돈까스... 이건 고치기 힘들듯...

그래서, 결론은... 오늘의 요리는 `어묵국`입니다. 우선 다시 국물 우려낼 재료는 멸치, 새우, 다시마 입니다. 가루를 넣어줘도 좋고, 여기에 `맛선생`도 들어가면 좋지요.

어묵은 뜨거운 물에 데쳐서 건져냅니다. 이러면 기름이 빠져서 담백해지고 국물 맛도 개운합니다.

재료들을 소개하면 대략 다음과 같습니다.

냄비에 재료들을 넣고 잘 끓입니다. 언제까지? 당근 익을때까정. 간을 맞추려면 '조선간장' 1/2 ~ 1큰술, 소금 약간, 후추 약간 뿌려주면 좋습니다. 먹기 전에 고춧가루나 참깨가루 넣어도 그만이죠.

시원한 국물맛이 끝내줍니다. 자, 한 숟가락 하실까요. 게눈 감추듯 얼른~


Trackback 0 Comment 8
  1. Favicon of https://shinlucky.tistory.com BlogIcon 신럭키 2009.12.10 12:2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아... 뭔가 맹맹해 보이면서도 엄청 시원할것 같은 느낌!
    마지막 요리에 고춧가루를 좀 첨가하면 끝내줄듯 합니다.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09.12.10 12:38 신고 address edit & del

      요는 국물입니다. 국물이 끈~~내 준다는...
      사진으로는 국물맛의 전달이 안되기에... ^^

      깨소금이나 후춧가루와 고춧가루는 옵션입니다.
      기호에 따라 팍팍~.

  2. Favicon of http://blog.naver.com/iyj1120 BlogIcon 서늘함 2009.12.10 14:34 address edit & del reply

    전 요즘 오뎅국이랑 미역국이랑 번갈아 가면서 매일 먹고 있어요ㅋㅋ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09.12.10 14:50 신고 address edit & del

      어엇~, 다음에 올릴 포스트가 미역국 관련인뎅... ㅋㅋㅋ

    • Favicon of http://blog.naver.com/iyj1120 BlogIcon 서늘함 2009.12.10 18:58 address edit & del

      전 그냥 미역만 넣는데ㅋㅋㅋㅋㅋ
      다음 포스팅 기대할께요!!!!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09.12.10 19:37 신고 address edit & del

      어이구, 기대를 하신다니 좀 신경을 써야겠네요. ^^

  3. Favicon of https://lovesims2.tistory.com BlogIcon 유리구두♡ 2009.12.11 13:22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아~~~ 오뎅국 먹고 싶네요^^
    따뜻한 오뎅국이 그립습니다!!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09.12.11 13:49 신고 address edit & del

      어머니에게 해달라고 하세용~
      형제나 친구끼리 만들어 먹어도 좋아요.
      이도 저도 아니면 분식집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