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10. 4. 14:40

명절, 기름진 음식으로 시원한 마실 거 생각날 때

아이스 아메리카노도 좋은데 커피말고, 다른 거는

데미소다 청포도와 2% 부족할 때 복숭아에 얼음

넣어서. 언제부턴가 데미소다 오렌지가 안 보임.

이부족도 자두가 있다던데 못 봤음.

연휴 마지막날 시간을 부여잡고 싶은 마음을 달래며

초코 츄러스 이건 안 먹을 수가 없어~

볶음카레 저건 또 어떤 맛일까. .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