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11. 21. 15:07

비오고 난 뒤 단풍 낙엽 떨어진 길거리

어제는 맑더니 오늘은 흐린데 내일 또 비 소식이 있네요.

이미 한 차례 많이 내린 비와 강풍으로 낙엽이 떨어져 상당히 쌓였습니다.

떨어진 낙엽 만큼 앙상함이 드러난 가지들.

아직은 춥지 않아도 다음 주부터는 기온이

많이 떨어지겠습니다. 슬슬 월동 준비를.

'사진이 전하는 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숙달된 맹수들  (0) 2020.11.25
대왕 햄버거  (0) 2020.11.24
대왕 금붕. .어?  (0) 2020.11.24
뚝배기 끓이다 벌어진 참사  (0) 2020.11.21
삼파장보다 밝고 전기를 적게 먹는 LED 전구  (0) 2020.11.18
걷고 싶은 가을 단풍길  (0) 2020.11.17
도자기 컵 뚜껑  (0) 2020.11.17
어둠의 귤까기(?)  (0) 2020.11.16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