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7. 26. 18:56

33년 전보다도 못한 도쿄올림픽과 저렴했던 개막식

지옥처럼 우울하다

Depressing as Hell

갑자기 든 생각이 지옥은 뜨겁고 고통스러워서 우울할

틈이 없지 않을까. 우울한 쪽은 오히려 연옥이 아닐지.

오죽하면 장례식이라는 평가까지.

미국 언론에서 보도한 88 서울올림픽 개막식 시청률

반면 도쿄올림픽 개막식은

33년 전 열린 서울올림픽 개막식 시청률의 2/3 수준.

2018년 평창올림픽 개막식에도 못 미치는 결과.

 

이쯤에서 다시보는 ‘88 서울올림픽 개막식 손에 손잡고(Hand in Hand)

올림픽하면 '88 서울올림픽이죠. 국뽕 한 사발 들이키는 4분. 개막식부터 폐막식까지 매 순간 순간이 완전 역대급이었고, 전 세계의 화합과 극찬을 받았던 1988년의 가을. 대한민국의 당시 종합 순

dynamide.tistory.com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