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11. 27. 18:05

신장 우루무치서 베이징까지, 봉쇄에 질린 군중들 "시진핑 물러나라!"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