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 10. 30. 17:50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이 순간의 시간을 붙잡고 싶어지는 10월이 가기 전에.

11월 단풍철을 앞두고 하야하기 좋은 날입니다.

'기타와 색소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람 속의 먼지  (0) 2016.11.03
삭풍이 불어오는 11월 초순  (0) 2016.11.02
Stairway to Heaven  (0) 2016.10.31
The Sound of Silence  (0) 2016.10.31
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0) 2016.10.30
변화의 바람이 분다.  (0) 2016.10.27
어메이징 그레이스 알토 색소폰과 피아노  (0) 2016.10.12
양수경 - 그대는 (1988年)  (0) 2016.09.20
비가와서 그런지  (0) 2016.09.12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