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7. 10. 17:55

일본이나 자한당이나

경제가 망하기만을 바라는 자.한.당! 여기에다가 하나 더 있죠.

국민의 목숨과 나라의 운명을 담보로 전쟁 위험의 위기상황을

아슬 아슬하게 넘나드는 냉전과 긴장 유지로 반사이득을 추구.

`60일 지정생존자`에 나온 대사, "전쟁 위기이지, 전쟁은 아니

니까요." 불장난해도 불만 안나면 그만이고 괜찮다는 식.

윤석열 검찰총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자한당측 위원들 모두가 수사 대상

황교안 이름이 안 나온 이유

삼성임원 난교파티와 황품권.

또 다른 공통점 하나,

속이 빤~하다.

한국 경제 망가뜨리면 정권 교체될 것이라 생각

호사카 유지 세종대 교수, '경제보복' 이유 분석

촛불과 탄핵 이전의 새누리명박근혜 시절로 돌아가고 싶은 사람들.

홍준표와 병태가 이걸 싫어합니다.

병태가 한 말은 고~대로 아베하고,

일본극우한테 해당하는 말입니다.


진짜 내년 총선은

담달 `봉오동 전투` 개봉하면 보러가야지.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