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7. 15. 17:49

코로나19 재유행 확산에 따른 확진자 예측치

BA.2.75 켄타우로스와 BA.5가 국내에 동시에 퍼지면서 이번 코로나19 재유행 확산 규모가 기존 예측보다 더 커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국내에선 이미 BA.5 확산만으로도 재유행에 가속이 붙었다. 14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3만 9,196명으로 한 주 새 2.1배로 늘었다.

국가수리과학연구소는 4주 후인 다음 달 8월 10일경 하루 최대 28만 8,546명의 확진자가 나올 것으로 예측했다. 정재훈 가천대 의대 예방의학과 교수는 “올해 초 오미크론 변이와 `스텔스 오미크론`이 동시에 유행했을 때처럼 확산세가 커질 수 있다”고 우려했다.

https://news.v.daum.net/v/20220715030103074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