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6. 12. 20:46

오늘의 점심메뉴, 재료가 푸짐한 `잡채밥`

오늘 비가 왔으면 짬뽕을 먹을려고 했지만

날씨가 다시 맑아진 관계로 메뉴 급 변경.

큼직한 새우 여러마리 들어간 잡채밥입니다.

잡채 위에는 해산물과 야채, 밥 위에는 짜장

해산물하고 야채에는 또 다른 소스가 들어간 거

같습니다. 밥이 조금 적은 걸 제외하면 굿입니다.

담에 가면 밥을 조금 더 달라고 해야지.

느끼하지 않고 깔끔합니다, 맛있어요.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