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9. 10. 11. 17:55

최고를 기록한 우주 방사선

Like a wounded Starship Enterprise, our solar system's natural shields are faltering, letting in a flood of cosmic rays. The sun's recent listlessness is resulting in record-high radiation levels that pose a hazard to both human and robotic space missions. Galactic cosmic rays are speeding charged particles that include protons and heavier atomic nuclei. They come from outside the solar system, though their exact sources are still being debated.

손상을 입은 엔터프라이즈 우주선과 같이 범람하는 우주 방사선에 대한 우리 태양계의 자연적인 방어가 움츠러들고 있다. 태양의 최근 냉담한 모습은 인간과 로봇의 우주 임무 모두를 위험에 노출시키는 수준의 높은 방사를 일으킨다. 우주 방사선들은 양성자와 무거운 원자의 핵을 포함한 고속으로 충전된 입자들이다. 비록 정확한 근원은 아직도 논란중이지만 그것들은 태양계의 바깥으로부터 온다.

Earth dwellers are protected from cosmic rays by the planet's magnetic field and atmosphere. But outside Earth's protective influence, cosmic rays can play havoc with spacecraft electronics – they may be responsible for some recent computer glitches on NASA's Kepler spacecraft, which temporarily halted its planet-hunting observations. They can also damage astronaut DNA, which can lead to cancer.

지구 자기장과 대기는 사람들을 우주 방사선들로부터 보호하고 있다. 그렇지만, 지구의 보호를 벗어나는 바깥 쪽은 우주 방사선들이 우주선의 전자장비 부분을 파괴하는 등의 혼란을 야기 - 최근 NASA의 케플러 우주선에 대한 행성 수색 관찰의 일시적 정지와 같은 일부 컴퓨터 결함 - 하거나 또, 우주 비행사들의 DNA를 손상시켜 암을 유발시킬 수 있다.

Now, the influx of galactic cosmic rays into our solar system has reached a record high. Measurements by NASA's Advanced Composition Explorer (ACE) spacecraft indicate that cosmic rays are 19 percent more abundant than any previous level seen since space flight began a half century ago.

이제, 우리 태양계로 쇄도하는 은하 우주 방사선의 유입은 최고에 도달했다. NASA의 향상된 복합 탐사 우주선에 의해 측정된 우주 방사선들은 반세기 전부터 시작된 우주비행 동안 이전의 어떠한 방사능 수준보다 19% 더 팽배해졌음을 알려준다.

Solar minimum

"The space era has so far experienced a time of relatively low cosmic ray activity," says Richard Mewaldt of Caltech, who is a member of the ACE team. "We may now be returning to levels typical of past centuries."

ACE팀의 일원인 칼테크의 리처드 미왈트는 "지금까지는 상대적으로 낮은 우주 방사선 활동을 경험해 왔다. 우리는 지난 수세기의 전형적인 수준으로 돌아가고 있는지도 모른다."고 말한다.

The sun's magnetic field normally blocks some of the cosmic rays, preventing them from entering the solar system. But that protection has weakened of late. The solar wind, which helps project the sun's magnetic field out into space, has dropped in pressure to a 50-year low. And the strength of the magnetic field in interplanetary space is down to just 4 nanoTesla, compared to the more typical 6 to 8 nanoTesla.

태양의 자기장은 일반적으로 태양계로 들어오는 우주 방사선들의 일부를 막고, 차단한다. 그러나, 그러한 방어는 최근 약해지고 있다. 태양풍은 태양의 자기장을 바깥 우주쪽으로 조사하는 것을 도와주는데 그 압력이 50년간 낮게 떨어졌다. 그리고 우주 행성간 자기장의 강도는 전형적으로 6~8 나노 테슬라인 것과 비교해 4 나노 테슬라로 낮아졌다.

The recent weakening of the shield is due to cycles in solar activity. The sun is at a minimum in its 11-year cycle of magnetic activity, and this particular dip is deeper than any other seen in nearly a century.

방어막이 최근 약해진 것은 태양 활동 주기와 연관이 있다. 태양은 자기적 활동에 있어 11년 주기의 극소기에 있고 이것은 특히 지난 근세기에 보여진 어떠한 것보다 급격히 심해진 것이다.  

Extra shielding

That may be a sign that the unusually active sun of the past 100 years or so is returning to the historical norm of lower activity, or even entering a so-called grand minimum of exceptionally low activity that could last centuries. Scientists can infer variations in the sun's magnetic activity over the past 10,000 years from the abundance of rare isotopes in Greenland ice cores.

지난 100여년의 보통과는 다른 태양 활동의 신호는 낮은 활동의 역사적인 기준으로 돌아가거나 수세기동안 지속할 수 있는 예외적으로 낮은 활동의 최대 극소기로 들어가고 있는 것이다. 과학자들은 그린랜드 얼음 알맹이의 풍부한 희귀 동위원소들로부터 지난 10,000년에 걸친 태양의 자기적 활동의 변화들을 추론할 수 있다.

If the increase in cosmic rays is here to stay, it could make long-duration human missions in space more challenging. Astronauts aboard the International Space Station are still close enough to enjoy protection from Earth's magnetic field, but any sent in future to the moon or beyond will be outside that field. "The increase is significant, and it could mean we need to re-think how much radiation shielding astronauts take with them on deep-space missions," Mewaldt says.

만약 우주 방사선들이 증가한다면, 장기간에 걸친 인류의 우주와 관련된 임무들이 더욱 어려워진다. 국제 우주정거장에 탑승한 우주비행사들은 여전히 지구의 자기장으로부터 보호를 충분히 받고 있지만, 미래에 달이나 그 뒤로 더 멀리 보내지면 자기장을 벗어나게 된다. "그러한 증가는 중요하고, 우리는 우주 비행사들이 먼 우주 임무에 있어 얼마나 많은 방사선의 피해를 입을지 다시 생각할 필요가 있다."고 미왈트는 말한다.

원문출처 - http://www.newscientist.com/article/dn17882-space-radiation-hits-record-high.html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