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10. 4. 22:11

2014 부산국제영화제(BIFF) `해적` 김남길, 김원해 야외무대인사

손예진씨는 안 왔군요.

김남길씨 손에 든 건 부케? 꽃다발?

김남길씨 역시 인기가 살아 있습니다.

이어지는 김원해씨 인사멘트.

다른 반찬 다 있어도 김 없으면 밥을 안 먹는다면서 김을 원해서 김원해라고.

"이쯤되면 김 CF 하나 들어올 때가 됐을텐데.."

행사 진행 도중에 늦게 올라온 이 분은 영화에서 CG를 담당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고래 대신 나왔다고..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