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10. 22. 18:42

바람 부는 날, 해운대 백사장으로

바람이 부는 날 오후에 잠깐 해운대 바다 보러 갔다가 바람 맞았습니다...?

h (1)

바람은 좀 불어도 전혀 춥지않고, 한가로운 백사장 풍경에 잠시 휴식 시간을.

h (2)

오늘 파도가 좀 칩니다. 처얼~썩.

h (4)

망구 생각없이 보고 있는데 바닷물이 깊쑤키 들어와서 재빨리 3보 후퇴.

h (5)

마린시티 반대편 달맞이 언덕 쪽에도 고층빌딩들이 들어섰습니다.

h (6)

여기에도 요트들이 정박해 있습니다.

h (10)

특이한 요트 발견. 잠수 기능은.. 없겠죠?

h (9)

어, 티파니다. 간만에 보는 티파니 유람선.

h (11)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