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0. 29. 15:46

이 바닥에 우연이란 없다.

검찰의 현주소와 그들의 의도는 명백하다.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