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0. 1. 23. 16:12

페르시아 왕자 `시간의 모래` 영화 예고편과 게임 리뷰

90년대 초, 지금에 비하면 투박하고, 원시적인 그래픽 수준과 뿅뿅 사운드의 게임들 속에서 움직임이 너무나도 부드럽고, 칼라 VGA모드를 지원하는 작품이 나와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이 게임을 본 우리 조카 꼬맹이들 때문에 게임의 이름이 일명 `왕자가 공주 구하는 게임`이 되어버렸다.

`띵 띠띠띠 띵띵 띵띵띵 띠디디디딩딩 띵 띠디디 띵띵 띠디디딩~` 이 사운드가 머릿속에서 맴돈다면 당신은 PC게임의 선구자. ^^ 주어진 60분 내에 하염없이 당신을 기다리는 공주를 구해야만 하는 왕자인지 뭔지 모를 주인공은 저 밑의 지하실부터 미로 속을 헤매기 시작하는데...

길 찾는데 소질이 없는 사람들은 지나간 길 또 지나가는 돌림 노래를 경험할지도 모른다. 오로지 공주를 구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모든 난관을 극복해야 하겠지만 안그러면 자기도 죽는데...

어언 시간은 흘러 다시 사람들의 관심을 받기 시작한 속편이 출시가 되어 또 화제가 되었다. 이번엔 시간이 75분으로 늘어났으나 언제나 시간은 모잘라. 전편보다 더욱 복잡한 미로와 험난한 난관으로 난이도가 많이 높아졌다.

한 번씩 말도 안되는 상황을 타파해야 하는 경우도 벌어진다. 전편보다 좀 더 머리를 써야되는 이번 작품엔 페르시아 설화나 전설에 등장하는 요소들도 들어있고, 이집트 풍의 냄새도 좀 풍긴다. 근데, 체스판은 뭐임? 이 양탄자... 말로만 듣던 마법 거시기 아닐까.

무조건 앞으로 돌격하라구. 바로 뒤는 용암이야.

휴 다행이다. 이건 뭐, 인디아나 존스인가.

산 넘어 산이군. 외나무 다리에 해골병사라...

세상에 나만 있는 거삼?

자, 자로 정확히 재어줄테니 뛰어보라구.

자세히 잘 보면 기둥의 조각상들이 `텔미 댄스`자세를 하고 있다.

천마 `페가수스`를 타고 공주가 있는 곳으로... 거긴 나쁜 마법사도 있다.

거꾸론데... 이런 거 있었나?

Trackback 0 Comment 13
  1. Favicon of https://qtotpz.tistory.com BlogIcon 윤뽀 2010.01.24 13:51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와 저도 이 게임 해봤는데 ㅋㅋㅋ
    소질이 없는지 몇판 못가고 엔딩도 당연히 못봤던 기억이 있네요 ;;;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10.01.24 14:04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런~ 엔딩을 못 보시다니 아쉽네요.
      1편과 2편 모두 엔딩은 당연히 공주를 만나는 겁니다. ^^

    • Favicon of https://qtotpz.tistory.com BlogIcon 윤뽀 2010.01.24 14:17 신고 address edit & del

      ㅋㅋ pc게임 시절이 그립네요
      못깨도 그게 단줄알고(인터넷이 활성화되지 않아서..;) 재미있게 했었는데
      왕창 큰 플로피 넣고 말입니다

  2. Favicon of http://sweetrummy.tistory.com BlogIcon 스윗루미 2010.01.24 14:42 address edit & del reply

    저는 해본 적 없지만 친척 오빠가 이거 하고 있었던 거 본 적 있어요. 모자같은거 터번? 그거 쓴 남자가 여기저기 날라다니는 거 보고 아 이거 게임 뭔가 신기하다 이런 생각한 적 있었는데, ㅎㅎ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10.01.24 14:57 신고 address edit & del

      지금도 `도스박스` 프로그램 설치하면 해볼 수 있습니다.

  3. Favicon of http://blog.naver.com/introwjdgur BlogIcon 뀨우 2010.01.24 15:46 address edit & del reply

    컥....전 왜 날아다니는 말에만 눈길이 머무르는 건지....ㅋㅋㅋㅋㅋㅋㅋ
    아 뭔가 기억이 날 듯 말 듯 해요.........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10.01.25 12:32 신고 address edit & del

      혹시.. 전생에 아랍 왕자, 얼라딘?? ㅋㅋㅋㅋㅋ

  4. Favicon of https://qlcanfl.tistory.com BlogIcon 빛무리~ 2010.01.24 17:04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저는 여자이면서도 이 게임을 무척 즐겼답니다. 매킨토시에서 처음 발견했던 것 같아요..ㅋㅋ 저는 제한시간이 60분인 줄도 몰랐던 이유가 중간에 계속 죽으면서 다시 부활했거든요..ㅎㅎ 각 단계별로 시작을 할 수가 있다 보니... 하여튼 재미있었는데... '마법의 성' 노래를 들으며 저 게임을 연상했었거든요. 그런데 실제로 김광진씨가 저 게임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만든 노래라더군요. 저의 연상력이 꽝은 아니었나봐요..^^ 오랜만에 그림까지 보고 추억하니 좋으네요~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10.01.25 12:33 신고 address edit & del

      오~ 맥 유저셨군요. 저도 고가만 아니면 맥을 한 번
      써보고 싶은데 ^^
      저로 인해 잠시 추억의 시간을 가지셨다니 ㅋㅎㅎ~

  5. Favicon of http://www.cyword.com/eyesis79 BlogIcon 햄톨대장군 2010.01.25 10:01 address edit & del reply

    전 남동생이 하는거 옆에서 지켜봤던 기억이 나네요 ㅋㅋ 오홋~

  6. Favicon of http://minipanda.tistory.com/ BlogIcon 클로로포름 2010.01.27 17:04 address edit & del reply

    텔미댄스 조각상..크큭; 어디의 조각상이지? 한참 찾았습니다;
    페르시아의 왕자, 뭔가 무서워져서 한참 끓어오르다 말았던 기억이 납니다.
    그.... 찰캉찰캉하는 곳 있었잖아요, 옛날 게임에.... 거기에서 몸이 반동강 나는 것이 무섭게 느껴지니까 갑자기 높은 곳에서 떨어져 죽는 것도 무섭고, 꼬챙이에 찔려 죽는 것도 무섭더라구요..;;;;
    하지만 왠지 이걸 보고 나니 다시 한 번 해보고 싶다는 마음도.....에비에비;;;
    흑백일 때도 무서워서 그만 뒀는데 컬러는 무리겠지요;

    • Favicon of https://dynamide.tistory.com BlogIcon 디나미데 2010.01.27 21:22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는 그렇게 죽을 때마다 오히려 도전의식이 불타 올라 자꾸만
      오로지 나쁜 마법사를 죽일 그 순간을 위해 달렸다는거 아닙니까. ㅋ
      도스박스만 설치하면 간단히 실행됩니다. 게임은 구하기가
      비교적 쉬울 겁니다.